무안공항, 동계시즌 맞아 16일부터 국제선 운항 재개

작성자
(주)오렌지
작성일
11.14 17:06
조회수
550

[무안=뉴시스] 박상수 기자 = 전남 무안군은 지난 7월 이후 중단됐던 무안국제공항의 국제선 운항이 동계시즌을 맞아 16일부터 재개된다고 14일 밝혔다.

무안공항에서는 16일부터 퍼시픽항공의 베트남 나트랑을 시작으로 다낭(제주항공 12월 1일, 뱀부항공 2023년 1월 4일), 달랏(비엣젯항공 12월 20일), 방콕(제주항공 12월 3일), 오사카(제주항공 12월 3일), 씨엠립(스카이앙코르항공 2023년 1월 21일) 등의 노선이 순차적으로 운항한다.

현재 전세기 여행사의 모객은 나트랑 노선의 경우 2월 항공편까지 80%의 예약률을 보이고 있으며, 오는 16일 출발하는 첫 비행기는 185석 만석으로 예약이 마감됐다.

또한 제주항공의 다낭, 방콕 노선도가 높은 예약률을 보이고 있다. 특히 3년 만에 재개되는 일본 오사카 노선은 현지 숙박을 예약하기 힘들 정도로 예약이 빨리 이뤄지고 있다.

지난 7월 한 달간 운항했던 전세기의 평균 탑승률이 80%였던 점을 감안하면 이번 겨울 무안공항의 전세기 편 예약은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기사더보기 


Comments